상단여백
HOME 이웃들
평산동협의체, 2019년 경남형 특화사업 선정어르신 평산노치원등 복지사업 추진
지역 돌봄이웃이 희망 찾도록 힘써 

 평산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이하 평산동협의체)가 올해 경남도에서 공모한 경남형 특화사업 공모에 선정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평산동협의체는 지난 1월 경상남도에서 추진한 읍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화사업 공모에 '십시일반(十匙一飯)으로 더 행복한 평산동 만들기' 사업을 공모해 선정됐다. 

 이에 협의체는 총 사업비 1천2백만원으로 올해 10월까지 ‘100세 시대, 건강 찾고 젊음 찾는 어르신 평산노치원’,  ‘행복愛찬 지원사업’, ‘어르신과 아이들이 함께하는 평산동 십시일반(十匙一飯) 텃밭’ 등 3개 프로그램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우울증, 치매 위험 어르신들의 건강한 노후생활 지원과 균형있는 영양지원 등 노인인구가 많은 평산동의 지역문제를 해결하고자 기획한 사업으로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돌봄이웃은 평산동 맞춤형복지팀(☎392-6841)으로 문의하면 된다.

 전광배 민간위원장은 “지역 아파트 중 80% 이상이 20년 이상된 노후아파트로 저소득층과 고령자 등 돌봄이웃이 많이 거주하고 있다”며 “이번 사업으로 우울증, 외부 단절, 영양결핍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지역의 돌봄이웃이 희망과 건강을 찾을 수 있도록 협의체 위원들의 힘을 모아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평산동협의체는 ‘평산동 십시일반사업’, ‘돌봄이웃 문화체험’, ‘돌봄이웃 행복둥지 개선사업’,‘저소득 자녀 입학축하금 지원사업’ 등 다양한 복지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김종열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