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 문화
삽량문화축전, 본격 준비 돌입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개최

 양산시 대표 축제인 `2018 양산삽량문화축전`이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양산천 둔치와 종합운동장 일원에서 개최된다. 
 올해 삽량문화축전은 삽량시대 도독인 김서현 장군과 김유신을 문화콘텐츠로 재창조 했고 시민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시민참여ㆍ체험 프로그램 위주로 다채롭게 준비한다.
 특히, 김서현장군의 부정을 주제로 한 테마 뮤지컬로 주제성을 강화하는 한편 젊은 층을 겨냥한 EDM(일렉트로닉 댄스 뮤직)파티를 준비해 다양한 연령층의 참여를 끌어 낼 예정이다.
 또한, 청소년들의 끼를 발산할 유스콘서트, 청소년 갓 탤런트, 청춘마이크와 시민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시민동아리 한마당, 시민노래자랑, 브릭체험을 활용한 브릭 삽량성, 축전 행사장을 빛내줄  LED트리 포토존, 경남 최고의 무인을 뽑는 무과대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되며 그간 유료로 사전 접수했던 시민 소망등도 무료로 전환해 현장에서 접수 할 계획이다.
 한편 양산시는 축전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행정지원단(단장 강호동 양산시부시장)을 편성해 부서 및 유관기관간 상호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마련했으며, 행정지원단은 부서별 부여된 임무를 추진하며, 최종보고회를 가지고 행사장 현장점검을 실시하는 등 축전준비에 물심양면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김일권 위원장은 "남은 기간 동안 추진위원회 및 양산시, 유관기관, 시민 모두 한마음 한뜻으로 준비해 안전하고 즐거운 축전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열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