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 비즈니스 파트너와 상호협력·교류의 장
영국 프로축구 맨시티와 함께한 프로그램도 눈길

사진제공=넥센타이어
사진제공=넥센타이어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전세계 주요 비즈니스 파트너들을 초청해 상호 협력과 교류의 장을 마련한 '2020 퍼플 서밋 맨체스터'(2020 PURPLE SUMMIT Manchester) 행사가 성황리에 종료됐다고 12일 밝혔다.

올해 네 번째로 개최된 '퍼플 서밋' 행사는 전세계 약 70여명의 주요 비즈니스 파트너들이 참가했으며, 2월 8일부터 11일까지 영국 맨체스터에서 열렸다.

넥센타이어는 '퍼플 서밋' 행사를 통해 해외 주요 파트너들과의 관계를 공고히 하고 향후 전략을 수립했다. 또 올해 성장 목표와 제품 소개 등 상호 발전을 위한 미래 비전과 전략을 공유했다고 밝혔다.

행사가 열린 맨체스타시의 세계적인 프로축구단인 맨체스터 시티 FC(이하 맨시티)의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 방문해 환영인사를 하기도 했다.

공식 파트너인 맨시티와의 파트너십을 강조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함께 제공했다. 맨시티 홈구장인 에티하드 스타디움 투어와 함께 맨시티 코칭 스탭으로부터 직접 축구를 배워 볼 수 있는 기회도 마련했다. 

특히, 클럽 레전드 선수이자 전 잉글랜드 국가대표축구팀 선수였던 숀 라이트 필립스가 자리에 참석해 파트너들에게 더욱 특별한 시간을 선사했다.

넥센타이어 이현종 사장은 "이번 퍼플 서밋 행사를 통해 글로벌 파트너사들과 교류와 협력의 장을 갖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품질의 제품과 최상의 고객 서비스 제공을 통해 회사와 파트너사가 동반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