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낙동강청, 설 연휴 환경오염행위 특별단속 나선다연휴기간 환경오염·사고대비 24시간 대응체제 가동

낙동강유역환경청(청장 신진수)은 설 연휴 기간을 맞아 환경오염 행위 특별감시·단속 활동을 전개한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이번 설 연휴 특별감시·단속은 14일부터 오는 31일까지 18일간 단계별 특별단속 활동이 이뤄진다.

먼저, 설 연휴 전인 23일까지는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 등을 대상으로 안내문을 발송해 사업자의 오염물질 배출시설 자율점검을 유도하는 한편, 대기 및 수질 오염물질 배출업소, 유해화학물질 취급사업장, 하수처리장 등 환경기초시설에 대한 집중 점검이 있을 예정이다.

또한, 설 연휴 기간인 24일부터 27일까지는 24시간 체제로 상황실이 운영된다. 환경오염사고가 발생할 경우 사고 대응팀이 현장에 출동해 오염물질 확산 방제, 오염사고 조사 등의 조취를 취할 예정이다. 아울러 주요 하천 및 산업단지 등에 대한 순찰 활동도 전개될 예정이다.

아울러 설 명절 이후에는 연휴기간 동안 가동이 중단되었던 방지시설의 정상가동 여부, 오염물질 누출 여부 등에 대한 집중 점검이 실시될 예정이다.

신진수 낙동강유역환경청장은 "설 연휴 감시·단속 활동이 소홀한 틈을 탄 불법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예방 활동과 감시 기능 강화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환경오염행위를 목격했을 경우, 국번 없이 110번 또는 128번(휴대전화 사용 시 지역번호+128번)이나 낙동강유역환경청(055-211-1789)으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권환흠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환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