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직접 키운 배추로 '맛있는 김치 만들기'좌삼초, 학부모와 함께하는 김장체험
   
 

좌삼초등학교(교장 김영태)에서는 지난 6일 '학부모와 함께하는 김장담그기 체험행사'를 실시했다. 좌삼초는 학교 텃밭을 만들어 상반기에는 감자를 수확했고, 하반기에는 배추를 수확해 김장담그는 교육활동을 진행했다.

배추를 재배하고 수확해 소금물에 절이고 씻는 과정을 통해 우리나라 전통 음식문화인 '김치'를 다시 알아보는 기회를 가지고, 김장철 김치 담그는데 애쓰는 분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가져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김장담그기 체험을 통해 만든 김치는 지역 경로당 어르신에게 전달해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김치를 받은 동네 어르신들은 귀한 선물을 받았다며 행복함을 표했다.

김장 담그기에 참가한 6학년 한 학생은 "배추 모종을 심고, 다 자란 배추를 묶는 과정에서부터 씻고, 절이기까지 우리가 맛있게 먹는 음식이 얼마나 많은 정성을 요구하는지 알 수 있는 시간이었다"며 "직접키우고 만들어 푸드마일리지 제로인 로컬푸드 운동에 동참해 기분이 좋다"고 밝혔다.

행사에 참가한 좌삼초 학부모는 "아이들이 직접 재배한 배추로 맛있는 김치를 만들 수 있어 김장준비가 힘들지만 보람되고 재밌가"며 "교사·학생·학부모가 같이 참여해 아주 즐거웠다"고 말했다.

김영태 좌삼초 교장은 "학생들이 직접 수확한 채소로 직접 김장 담그는 행사는 학생들에게 의미있는 교육활동으로 다가갈 것"이라며 "특히 김장을 동네 어르신들과 나눔을 통해 배려를 실천하는 기회가 됐다"고 전했다. 

김진아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