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양산소방서, 수능대비 소방안전 종합대책 수립

양산소방서는 오는 14일 2020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안전한 시험장을 위한 종합대책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수능대비 소방안전 종합대책은 ▶양산시 9개 시험장에 대한 소방특별조사 ▶수험생 요청 시 긴급차량을 이용한 이송 ▶시험장 주변 소방차 사이렌 자제 ▶수능시험 후 다중이용시설 화재예방순찰 등이다.

양산소방서는 소방특별조사반을 구성하여 지난 11월1일~7일 동안 양산시 9개 시험장의 소방시설 등에 대한 조사와 관계자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하였다. 수능 당일에는 수험생이 요청하면 각 안전센터의 긴급차량을 이용하여 시험장까지 이송을 지원한다. 그리고 소음방지의 일환으로 소방차가 시험장주변 통과시 사이렌·경적을 자제한다. 또한 양산소방서는 수능이 끝난 후 수험생들이 다수 모일 수 있는 다중이용시설을 위주로 화재예방순찰을 실시 예정이며, 시험이 끝난 학생들의 안전까지 고려하여 대책을 마련하였다.

양산소방서 김동권 서장은 “양산소방서는 수험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였다.”고 전하였다.

조해성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해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