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양산경기도향우회(회장 김진섭)가 10일 양산시 배내골의 한 사과농장에서 일손돕기를 했다. 이날 김진섭 회장을 비롯한 20명의 회원들이 참가해 탐스럼게 열린 배내골 사과를 수확했다.

이우관 회원은 "동향인들끼리 친목도 다지고 좋은일도 하고 제철 사과도 맛봤다. 상큼한 사과향만큼 고향사람들과 정이 돈독해 졌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