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양산시 신규임용예정공무원 현장교육강호동 부시장 “사명감 갖고 기본 충실” 강조
   
양산시는 2019년 제2회 경상남도 지방직공무원 임용시험에 최종 합격한 신규임용예정공무원 82명을 대상으로 지난 5일부터 6일까지 이틀에 걸쳐 현장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신규공무원들이 임용 전에 공직자로서 갖추어야 할 기본소양과 역할을 이해하고, 시의 주요시설과 사업현장을 돌아보며 공직생활을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도록 마련 된 자리 이다.

첫째날 교육은 강호동 부시장의 지방공무원의 역할과 양산시 기본현황에 대한 특강으로 시작하여, 실무에서 꼭 필요한 조직, 인사실무, 예산의 이해, 회계지출 절차, 새올 및 온나라 시스템 사용법 등에 대한 교육이 진행됐다. 전문강사가 아닌 실제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선배공무원들이 강사로 나서 공직생활 과정에서의 경험과 함께 꼭 필요한 실무지식들을 전달하면서 상호간의 소통과 교감을 나눌 수 있는 기회가 됐다. 특히 강호동 부시장은 젊은 세대의 관심사에 맞춘 공직자의 기본자세와 공직문화 등을 설명해 큰 호응을 얻은 가운데, 시가 성장하는 도시인만큼 공직자의 역할이 중요하므로 사명감을 가지고 기본에 충실해 주기를 강조했다.

둘째날 교육은 황산공원, 자원회수시설 등 양산시 주요사업장을 돌아보면서 실제 공무원들이 진행한 사업이 양산시를 어떻게 변화시키고, 시민들의 생활에 어떤 영향을 주고 있는지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는 현장체험으로 진행됐다.

교육생들은 “이번 교육을 통해 공무원의 역할이 얼마나 중요한지 알게 됐다”며 “양산시에서 본인이 어떤 역할을 할 수 있을지 생각하는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정다운 기자  ysilbo@ysilbo.com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