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창남 양주중 교장 '별세'33년 8개월간 교육인 봉직
   
 

양산 양주중학교 이창남 교장(사진)이 재직 중에 유명을 달리했다. 향년 60세. 평소 간경화를 앓던 이 교장은 지난달 27일 사택에서 일어나지 못했다.

고 이창남 교장은 33년 8개월간 교육계에 봉직했다. 지난해 3월 양주중에 부임했으며 관내 원동중, 서창중에서도 근무했다. 과학 교과를 맡으며 다년한 학생지도를 통한 유공표창을 수상했으며 양주중 농어촌거점별 우수중학교 운영을 맡기도 했다.

신정윤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