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파손된 석산교 기둥 펜스
   
 

다방천 석산교 아래 기둥을 둘러싼 펜스가 지난 태풍으로 인해 파손되고 잔유물이 쌓여 있다. 이곳은 인근 주민들이 산책로로 오가는 곳이라 안전문제 상 복구가 시급하다는 목소리가 나온다.

 

권환흠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환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