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웃들
베데스다병원, 국가유공자 식사대접10주년 기념 지난 10일 보훈가족 450여명 무료식사
   
예성의료재단 베데스다병원(이사장 라정찬)은 지난 10일 물금 소재 뷔폐에서 국가유공자 등 보훈가족 450여명을 대상으로 점심식사를 대접했다. 지난 8월과 9월 지역 어르신과 장애인을 각각 250여명을 초청해 점심식사를 제공한 데 이어 세 번째 행사이다.

이번 행사는 베데스다병원이 2009년 6월 의료기관명을 변경하고 올해 10주년이 된 것을 기념하기 위한 것으로 지역민들에게 받은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마련한 자리다.

베데스다병원은 직원 25여명을 배치해 자리안내 및 식사 배식 등 거동이 불편한 고령의 유공자들이 편히 식사할 수 있도록 도왔으며, 식사를 마치고 나오는 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아 기념품도 제공했다.

김일권 양산시장은 “이 자리에 계신분들은 어려운 여건에도 불구하고 국가유공자와 유족으로써 긍지와 자부심을 갖고 사회의 귀감이 되는 훌륭한 삶을 살아오신 분들”이라며 “오늘 베데스다병원 기념행사를 통해 여러분들을 뵙고 감사의 자리를 갖게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권환흠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환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