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지방의회 의원 명예 훼손한 서원유통 규탄한다"양산시의회, 10일 성명서 발표

양산시의회가 서원유통을 규탄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시의회는 지난 10일 "지방의회의원의 명예를 훼손한 서원유통을 규탄한다"는 제목의 성명서에서 "최근 양산시 농수산물유통센터 위탁업체 선정과정에서 탈락한 업체들이 심사표 자체의 유효성 논란을 제기하고 평가과정에 의혹을 제기하는 등 사실과 다른 허위사실까지 언론에 연이어 보되되고 있다"며 "서원유통의 한 간부가 기자에게 전화를 걸어 의원하고 밥을 한그릇 했느냐, 그렇게 하면 이런 기사가 나오는 것이냐, 시군의원은 사람처럼 취급하지 않는다. 양아치라고 생각한다고 발언한 것은 양산시의회 의원 및 전국 지방의원의 명예를 심각히 훼손하고 금도를 넘은 발언임이 틀림없다"고 했다.

이어 "이러한 모욕적인 발언은 지방자치분권과 지방의회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현 실태에서 지방의회 위상을 심각히 격하하고 시민 대표인 지방의원들을 모욕한 것은 시민을 모욕한 발언임을 서원유통은 깊게 성찰해야 한다"고 했다. 

신정윤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