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사송 국민임대주택, 롯데건설이 짓는다LH 민간사업자 공모 심사서 선정
9개 동 903개 전 가구 남향 배치

양산 사송신도시 국민임대주택을 롯데건설컨소시엄이 건립하게 됐다.

8일 한국토지주택공사에 따르면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민간사업자 공모 심사에서 롯데건설 컨소시엄(롯데건설, 대한토지신탁)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양산 사송지구 B8블록에 9개 동, 전용면적 65~84㎡ 903가구 규모로 건설되는 국민임대주택은 전 가구를 남향으로 배치한다. 롯데건설이 임대주택 관리 플랫폼을 활용해 서비스를 하는데 국공립 어린이집, 사회적기업과 연계한 육아 시기별 완전보육서비스도 제안됐다.

향후 주택도시보증공사(HUG)와 사업계획 협의를 거쳐 임대 리츠를 설립하고 기금 출자 심의 후 주택건설 착공, 입주자 모집 등 사업 절차를 거치게 된다.

LH는 이번 공모에서 사업 자격 요건을 최다출자자가 영업활동을 지속적으로 해 온 법인으로 강화해 안정성을 강화했다고 덧붙였다.

신정윤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