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주동 새마을협의회・부녀회가 돌봄 이웃 지원을 위한 쌀(10kg) 40포를 기탁했다.

고성애 소주동 부녀회장은 “추석을 맞아 어려운 이웃에게 작은 도움이나마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따뜻한 정을 나누는 지역사회 만들기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