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시, 춘추공원 모노레일 건립 추진오는 16일 강서동 주민설명회
추모·문화·숲체험공간 마련

■  춘추근린공원 조성사업 시행 

춘추공원에 추모광장과 독립공원 및 전시관이 들어서고 충혼탑까지 모노레일로 오가며 각종 숲체험 시설과 가든, 인공폭포를 즐길 수 있게 된다.

양산시는 이 같은 내용의 춘추근린공원 조성사업계획에 대한 주민설명회를 오는 16일 강서동행정복지센터 2층 회의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춘추근린공원 조성사업은 교동 산55-1번지 일원 74만㎡에 추모공간으로 그 역사성을 보존하면서 도시권역 근린공원으로 다양한 시민들이 이용하는 여가공간을 창출할 목적으로 진행된다.

먼저 기존 춘추공원 일대를 역사교양지구로 만들어 추모문화공간·정원문화공간·숲체험공간으로 나눠 조성할 계획이다. 추모문화공간에는 충혼탑, 추모광장, 독립공원 및 독립공원 전시관, 메모리얼수반이 들어서고, 정원문화공간에는 보타닉가든, 가든광장, 야생화원과 인공폭포가 조성된다. 숲체험공간은 북카페, 숲속정원, 숲속놀이터, 메모리얼힐 조성이 계획돼 있다.
특히 충혼탑까지 높은 계단으로 인해 오르기 불편한 노약자 등을 위해 모노레일을 설치해 이동에 편리성을 더할 예정이다.

회현동마을회관 뒤편 운동시설지구에는 주민들의 요구사항을 반영해 축구장과 관람석, 피크닉장, 화목원 등 체육 및 휴양시설을 갖춘다는 계획이다.

권환흠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환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