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웃들
"장애인 직업 체험할 기회 만들었어요"양산행복한직업재활센터-양산희망학교 협약 체결
양산행복한직업재활센터는 양산희망학교와 직업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협약을 체결했다.

양산행복한직업재활센터(신동훈 센터장)는 5일 장애학생 직업재활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협약식을 양산희망학교와(공립특수학교)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양 기관이 보유한 행정력·전문인력·시설 등을 활용해 양산희망학교 전공과 장애학생의 직업체험 기회부여와 민간복지서비스 지원을 위해마련됐다. 

정문자 교장은 "양산지역에 신규 장애인직업재활시설이 생겨서 기쁘게 생각하고 장애학생들이 졸업 후 행복하고 따뜻한 일터가 돼 선한 영향력을 주는 곳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신동훈 센터장은 "교육과 복지 영역은 조금은 다르지만 장애인의 행복한 미래를 위해서는 기관 간 협력 관계가 필요하다. 앞으로의 역할과 과제를 함께 모색해 나가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양산행복한직업재활센터는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산희망학교 전공과 장애학생들에게 직업체험 기회를 제공함으로서 학교 졸업 후 진로 선택시 보다 많은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다양한 직업체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신정윤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