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아이들 그림그리며 현대미술에 '한 발'아트스페이스나무 야외공원, 18일
사고력 증진·창의력 높여

(사)아트스페이스나무 어린이창의그리기 한마당이 오는 18일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통도사 인근 스페이스나무 야외공원에서 열린다.

한국 화랑협회 정회원인 오로라 갤러리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이해 지역 어린이들에게 조각공원 및 한옥체험으로 전통을 이해하고 아울러 현대미술에 대한 감각을 넓히고자 마련했다. 또한 자유로운 그리기 활동을 통해 사고력 증진과 무한한 창의력 발휘를 할 기회를 제공하려 기획됐다.

특히 이 행사에는 현재 활발히 화단에서 활동하고 있는 작가들이 아이들과 함께 그리기 활동을 하게 된다. 특전으로 참가자 어린이들의 모든 작품이 특별전으로 이뤄질 예정이다.

참가대상은 유치부(7세), 초등 저학년(1학년~3학년)으로 선착순 100명 지원할 수 있다. 준비물은 그리기재료는 제공 예정이며, 개인 화판과 돗자리는 각자 준비해야 한다. 참가비 5천 원.

박경애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