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주남교~용암마을' 도로확장 준공 눈앞교통량 분산 통해 교통 체증 해소 기대
도로확장 된 웅상 209호선.

양산시는 '주남동 주남교~용당동 용암마을' 구간의 원활한 교통소통을 위해 2017년 1월 착공한 농어촌도로(웅상209호선)확포장 공사가 5월 중순 준공을 눈앞에 두고 있다.

해당 도로는 주남교에서 당촌마을까지 총 2.0km 구간을 확장하는 공사로 2015년 용암교~당촌마을 구간(1.2km) 확장 완료하고, 남은 구간인 주남교~용암교 구간(0.8km)이 5월 중순 완료됨에 따라 교통량 분산효과로 인한 교통 체증 해소 및 인근 주민들의 교통편익 증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양산시 관계자는"당초 올해 12월 준공예정이었으나 공사기간 동안에 불편을 감수한 지역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있어 개통 시기를 앞당길 수 있었다"고 밝혔다. 

권환흠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환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