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웃들
"동포 여러분, 따뜻한 이웃이 늘 함께합니다"한국자유총연맹 양산시지회, 사할린동포회에 위문품 전달

사할린 동포들이 따뜻한 이웃의 정에 미소지었다.

한국자유총연맹 양산시지회(지회장 윤종운)는 지난 15일 사할린동포회(회장 박장녀)를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양산시 사할린동포회'는 지난 2009년 10월 23일부터 상북면 휴먼시아 아파트에 입주하면서 결성돼 현재 39세대 80여 명이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박장녀 회장은 "회원 대다수가 고령이고 자녀들이 사할린에 거주하고 있어 찾아오는 사람도 드물고 이웃과 소통이 어려워 외로움을 느꼈는데 작은 관심이 마음을 따뜻하게 만들어주어 감사하고 행복하다"고 전했다.

지난해에도 성품을 전달했던 윤종운 지회장은 "지속적인 활동을 통해 우리 이웃들 가운데서 따뜻한 도움의 손길을 필요로 하시는 분들을 찾아뵙는 일에 적극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권환흠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환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