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2020년 양산지역 개교학교 신축공사 '박차'가촌2초, 물금개발지구 내 교육여건 개선 기대
석산2초중통합학교 신축 안전기원제 열려

[가촌2초등· 석산2초중통합학교]

지난 19일 김일권 양산시장, 주창돈 양산교육지원청 교육장 등 내빈들이 석산2초교 건설부지에 첫 삽을 뜨고 있다.

 2020년 3월 개교 예정인 가촌2초등학교(가칭) 및 석산2초·중통합학교  (가칭) 신축공사가 올해 1월 말 착공해 2020년 2월 준공 예정으로 현재 본격적으로 추진 중이다. 가촌2초등학교는 일반36학급 특수1학급 유치원3학급 총40학급 규모, 석산2초·중통합학교는 초등 일반24학급 및 중등 일반18학급 총42학급 규모로 신설 예정이며, 학령인구의 비율이 높은 물금개발지구 내 학생 배치시설의 확보를 통한 교육여건 개선으로 해당지역 교육수요자의 만족도를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학교 신축공사 시공사인 상리건설주식회사, 두강건설주식회사에서는 안전한 학교 신축공사를 위하여 이번달 19일 동면 석산리 1448-1에 위치한 석산2초·중통합학교 신축현장에서 무사고 준공을 위한 안전기원제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경상남도의회 교육위원회 위원장 표병호, 교육청 및 시청 등 유관기관 관계자와 지역주민 100여 명이 참석했다. 
 

주창돈 양산교육지원청 교육장은 “석산2초·중통합학교의 개교로 양산시 동면지역 초등학생 및 중학생 학생배치에 유연하게 대응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아무런 사고 없이 공사가 마무리될 수 있도록 신경써달라”고 당부했다.

김진아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