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물금보행자도로 명품가로수길 조성1.6km 구간 튤립·산수유·애기동백 등 식재
미세먼지 저감 및 폭염 등 환경문제 해결 기대

양산시는 물금신도시 내 황량한 보행자 도로에 꽃과 나무를 심어 명품가로수길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명품가로수길 조성사업은 약 1.6km 구간에 총 사업비 4억원이 투입되며, 산림청으로부터 국비를 지원받아 도시숲 조성의 일환으로 추진된다. 주요 수종으로는 튤립나무, 산수유, 애기동백, 꽃댕강 등이며 푸르름과 함께 계절별 다채로운 공간을 연출할 계획이다. 또한, 가로수 뿌리성장으로 인한 보도블럭 파손 및 보행불편에 대한 문제점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방근시트를 도입하기로 한 점은 주목할 만하다.

최근 미세먼지가 재난 수준으로 심각해짐에 따라 이에 대한 친환경적 해결대안으로 도시숲이 주목받고 있다. 본 사업으로 조성되는 명품가로수길 또한 도시숲으로써 주변 미세먼지 농도를 낮추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며, 도시열섬현상 완화 및 아름다운 가로경관 창출 등 다양한 공익적 기능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양산시 공원과장은 “명품가로수길 조성을 통해 푸르른 녹음 제공 등 쾌적한 생활환경을 만들 것이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미세먼지와 폭염 등 환경문제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녹지 확충 및 체계적 관리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진아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