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아리아 선율에 젖는 봄길…'피가로와 마술피리'


양산문화예술회관, 내달 6일
작곡가 감성 들으며 '힐링'

 
조윤범과 콰르텟엑스의 오페라축제 두 번째 공연 '피가로와 마술피리'가 다음달 6일 오후 5시에 양산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다. 

이 공연은 그동안 클래식 세계여행과 음악 히스토리 등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 온 조윤범과 콰르텟엑스의 야심찬 일정이다.

'피가로와 마술피리'는 이탈리아 작곡가인 조키아노 로시니가 맡았다. 그는 이탈리아 오페라 전통을 계승·발전시키며 이탈리아 고정 오페라 최후의 작곡가라 평가되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그의 작품 중 ‘세비야의 이발사’를 소개하고 그 다음 이야기라 볼 수 있는 모차르트의 ‘피가로의 결혼’과 ‘마술피리’에 대해 알아본다. 특히 장대한 오페라 스토리를 쉽고 명쾌하게 소개하고, 그 배경과 작곡가들의 이야기를 조윤범의 유쾌한 강의와 함께 만나볼 수 있다.

예매는 양산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www.yangsanart.net) 에서 PC 또는 모바일로 하면 된다. 전좌석 10,000원, 관내 청소년(초중고)은 5,000원, 공연시간은 70분이다.

문의: 양산문화예술회관 055-379-8550.

 

박경애 기자  ysnews0900@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