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양무시스템'으로 남부시장 무더위 잡는다윤영석 의원, 사업예산 3억6천만원 확보
아케이드 지붕에 미세 물방울 노즐 설치
물방울 증발로 주변온도 3~4℃ 이상 낮춰

 

윤영석 의원

윤영석 의원(자유한국당, 양산갑)은 매년 여름 무더위로 고생해온 남부시장에 대해 온도를 저감시킬 수 있는 양무시스템 설치사업비로 국비 2억 1천만 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3억 6천만 원의 예산을 확보했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남부시장은 양산에서 가장 큰 전통시장이자 많은 소상인들이 생활의 터전으로 살고 있는 곳이다. 현재 전통시장 현대화 사업으로 아케이드 지붕이 설치되어 비, 눈 등의 가림막 기능을 하고 있으나, 여름철 폭염 시에는 밀폐된 공간구조로 인해 온도상승의 주요인으로 작용하고 있어 시장상인, 이용객들의 불편이 가중되어 온도 저감 시설 꼭 필요로 하였다.

양무시스템은 시장 내 아케이드 지붕 아래로 정수된 미세한 물방울을 뿜어낼 수 있는 노즐을 설치하여 물을 증발시킴으로써 주변의 온도를 3~4℃ 이상 낮춰줄 뿐 아니라, 미세먼지와 악취까지 제거해 주는 효과가 있는 시스템이다. 또한, 무더운 여름 저렴한 전비 비용으로 시장 내 온도를 낮출 수 있어 비용 면에도 아주 우수한 시스템이다.

윤 의원은 “전통시장의 활성화를 위해서는 상인과 이용객 모두 쾌적한 환경이 필수적”이라면서, “양무시스템 공사를 올 여름 이전에 완공하여 지난여름 폭염으로 인한 전통시장의 기능저하를 없애고, 젊고 많은 상인과 시민 편리하게 이용하고,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신정윤 기자  webmaster@yangsanilbo.com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