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꿈과 열정의 10년, 더 큰 세계로 미래로"양산부산대병원, `개원 10주년 기념식` 성황
10년동안 외래ㆍ입원환자 240% 증가 `비약적 발전`
지난 23일 중앙진료동층 4층 모암홀에서 마련된`개원 10주년 기념식`모습.

 양산부산대병원(병원장 노환중)이 11월 23일(금) 중앙진료동 4층 모암홀에서 양산부산대학교병원 `개원 10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은 △식전행사(VR 상영 및 오프닝 공연) △개회사 및 국민의례 △내빈소개  △개원 10주년 기념영상물 상영 △연혁보고(기획실장 김대성) △병원장 기념사 △축사(부산대 총장 전호환, 부산대병원장 이창훈, 국회의원 윤영석, 양산시장 김일권 등) △기념촬영 △직원축하공연 △표창수여(환자ㆍ의료진 수기공모전 시상, 모범직원 표창)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노환중 병원장은 기념사를 통해 10년 동안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한 직원들, 병원을 믿고 찾아주신 환자와 가족들, 그리고 주위에서 도와주신 많은 분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밝혔다.
 또한 "비행기가 하늘로 날기 위해서는 긴 활주로를 맹렬히 달려야 합니다. 우리 병원의 지난 10년은 이 활주로를 달리는 기간이었습니다. 이제 앞으로 대한민국 의료를 선도하는 병원으로서 비상합시다."라고 미래에 대한 도전 정신을 강조하였다.
 한편 2008년 328병상 규모로 시작한 양산부산대병원은 2018년 현재 1,297병상의 규모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2009년 연간 약 29만 명이던 외래 환자 수와 15만 명이던 입원 환자 수는 지난 한 해 각각 약 71만 명(2009년 대비 약 240%), 약 37만 명(2009년 대비 약 240%)으로 증가했으며, 수술 건수도 2009년 약 6,500건에서 지난해 약 22,000건(2009년 대비 약 330%)으로 급증했다. 2016년에는 전국 상급종합병원 중 요양급여 청구액 12위를 달성함으로써 이슈가 되기도 하였다.
 특히, 4차례의 국제(JCI) 및 국내 인증(국내 의료기관평가 인증)평가를 통해 의료서비스의 질과 환자 안전을 세계적인 수준으로 구축하였으며, 특히 올해는 동남권 의생명연구를 주도하는 연구중심 병원에 초점을 맞춰 3월에는 `의료기기중개임상시험지원센터`를 개소하였고, 연구 인력 양성, 연구 인프라 확충을 위한 의ㆍ생명연구동을 건립 중에 있다.

                                                    

김태호 기자  kth2058@naver.com

<저작권자 © 양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